이승기 농부의 무농약 감귤
SOLDOUT
20,000원

[회원전용 구매 할인 확인]

가장 좋을 때 수확하여 보내드립니다.




상품소개

올여름 만났던 청귤이 노랗게 익었어요. 무농약 감귤(인증번호 : 18300088 / 유기전환 2기)

여름에 청귤을 소개했던 이승기 농부님의 감귤이 노랗게 잘 익어 돌아왔습니다. 그사이 태풍 ‘링링’과 '타파'도 이겨내고, 비바람을 그대로 맞으며 작은 흉터들이 생겼습니다. 무농약 감귤의 영광스러운 상처이지요. 농사펀드에서 친환경 귤을 만나셨던 분들은 이미 알고 계시겠지만, 이승기 농부님의 귤은 왁스처리를 하지 않아 반질반질하지도, 크기가 고르지도 않습니다. 노지에서 그대로 키우고, 크기를 선별하지 않습니다. (다만 상품성이 떨어지는 47mm이하, 70mm 이상의 소과, 대과는 골라냅니다) 





배송정보
순차 배송



농부소개
농부 이승기

오늘의 할 일을 내일로 미룰 수 없는 농부

모든 농부가 비슷한 마음일 거예요. 뙤약볕이 내리쬐어도 매일 농장으로 출근하는 이유 같은 것들 말이죠. 오늘 뽑고 돌아서면 자라있는 잡초들같이 무서운 것도 없고요. 허허허. 농사일을 시작하면서 힘든 일은 힘들게 생각하지 말자고 생각했어요. 평생 직장생활을 마무리하고, 자연과 함께 살자고 귀농을 한 것인데 스트레스를 자꾸 받으면 안 되잖아요. 그런데 잡초 놈들은 참 무섭네요. 허허. 매일 뽑아줘도 내일 자라있으니, 더 자주 농장을 들여다보게 됩니다. 이게 농부의 마음이겠지요.





산지소개

텃밭을 가꾸는 마음으로 돌보는 농장

우영농장에는 화학비료,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습니다. 화학비료 대신 유기질 비료와 해수로 토양을 관리합니다. 제초제 대신 농부의 손과 기계로 잡초를 관리합니다. 제초제 한 번 뿌리는 대신 매일 농장을 들여다봅니다. 농약 대신 농부의 손길과 정성으로 농사짓는 것이 진짜 농부라고 생각합니다.  손자들이 농장에 종종 놀러 오면, 감귤밭에 앉아 식사하기도 하고 뛰어놀기도 합니다. 그런 곳에 농약을 뿌리는 일은 할 수 없지요. 올해부터는 유기전환에 도전하려고 합니다. 어렵다고만 생각하지 않고, 늘 해오던 대로 텃밭을 가꾸는 마음으로 안전하게 먹을 수 있는 귤 농사를 짓고 싶어요. 





구성/포장
  • 제주 무농약 감귤 5kg 
  • 제주 무농약 감귤 9.5kg
 ※ 안전한 배송을 위해 칸막이를 추가하여 10kg 박스를 사용하지만, 실제 무게는 9.5kg 입니다. 

 ※ 배송 중 귤이 터지는 경우가 많아, 800g 이상 넉넉히 보내드립니다. 








   교환 및 환불 안내  고객님의 단순 변심으로 인한 반품은 어려울 수 있으니 양해 바랍니다.
   자세히 보기


 고객센터


채널톡 문의 (평일 10시 ~ 17시)
홈페이지 우측 하단 말풍선을 클릭하셔서 문의 사항이나 불편사항을 남겨주세요.

이메일 문의 (24시간 접수)
contact@ffd.co.kr  /  운영시간에 순차적으로 답변드립니다.

전화 문의 (평일 10시 ~ 17시)
1600-3418



상품정보 제공고시
포장단위별 용량(중량), 수량, 크기
5kg, 9.5kg
생산자
이승기
원산지
국산 (제주도 제주시)
보관방법 또는 취급방법
수령 후 서늘한 곳에 보관. 가급적 빨리 드시길 권장합니다.
제조연월일(포장일 또는 생산연도), 유통기한 또는 품질유지기한
상품상세 참조
소비자상담 관련 전화번호
1600-3418
구성품
감귤
구매평
Q&A

농사펀드가 생각하는 맛.


본연의 맛



진정한 '맛'은 본연의 특성을 간직한 먹거리만이 낼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일반적으로 이야기하는 더 달고, 더 부드러운 것을 맛있는 먹거리로 정의하지 않습니다. 환경, 농사방법, 품종특성 등을 고려하여 자연에 가까운 맛을 전달합니다.


차이의 인정



농사의 특성 상 균일한 맛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것을 이해하고 사용자에게 그것을 전달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같은 사과라도 나무의 위치, 햇볕을 받는 정도에 따라 맛이 다르고 수확하는 시기에 따라서도 맛이 다르다는 것을 기본으로 생각합니다.

투명하게 공개



이 태도 안에서 농부를 지지하고 더 '맛'있는 먹거리를 길러내도록 지원합니다. 다만 사용자의 선택을 돕기 위해 먼저 확인이 가능한 먹거리는 내부 구성원이 맛을 보고 후기를 공유합니다.  


맛에 대한 사용자의 의견도 가리지 않고 투명하게 공개하고 농부에게 전달합니다.